메뉴
  • 서울신문 페이스북
  • 서울신문 유튜브
  •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
  • 서울컬처 인스타그램
  • 서울신문 트위터
서울컬처 홈 서울컬처 홈 서울컬처 홈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블로그
서울갤러리

가상인간과 메타버스 세계관을 위한 ‘현대미술·디자인 공모전’ 개최

입력: ‘21-12-01 09:26 / 수정: ‘21-12-01 09:26
페이스북트위터블로그

글로벌 팬덤 플랫폼 ‘팬투’, 한국예총 후원으로 내년 1월 16일까지 공모

확대보기
글로벌 팬덤 소셜 네트워킹 플랫폼 ‘팬투(FANTOO)’가 가상인간과 메타버스 세계관을 위한 현대미술·디자인 공모전을 개최한다.

‘팬투’는 국내외 아티스트들을 대상으로 현실과 가상의 경계가 모호해지는 뉴미디어 시대를 살아가는 예술인들의 시각을 담아낸 다양한 작품을 공모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글로벌 팬덤이 자유롭게 소통하는 소셜 네트워킹 플랫폼이라는 브랜드 아이덴티티에 맞게 가상인간을 창작하고 메타버스를 표현하는 것이 이번 공모전의 주제이다.

이번 공모전은 디자인 부문, 회화(구상, 비구상) 부문으로 나누어 접수를 받는다. 디자인 부문 주제는 가상인간 창작으로 3D 캐릭터 디자인(모델링), 2D 캐릭터 디자인 및 일러스트레이션 분야로 세분화되어 있다.

회화 부문은 ‘팬투’의 메타버스를 한국화, 서양화, 수채화 등 자유형식으로 그려내는 것이다.

글로벌 플랫폼답게 해외에서도 참여가 가능하다. 만 19세 이상의 국내외 개인 또는 팀으로 내년 1월 16일까지 팬투 앱 또는 공모전 페이지를 통해 누구나 접수가 가능하다. 총 상금 규모는 3250만원 상당이다.

‘팬투’는 일반적인 공모전과 달리 ‘팬투’의 글로벌 팬들이 직접 투표를 통해 작품을 선정하는 ‘아이디어상’을 신설했다. 멀게만 느껴지던 예술을 생활의 영역으로 끌어들이며 소통의 즐거움을 전하기 위한 취지라는 게 ‘팬투’ 측의 설명이다.

이번 공모전은 ‘팬투’가 주최, 주관하고 사단법인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이하 ‘한국예총’)의 후원으로 실시한다.

한편 ‘팬투’는 전 세계 1억명 글로벌 한류 팬들을 위한 소셜 네트워킹 플랫폼이다. 유저 간 언어 장벽 없는 소통을 바탕으로 콘텐츠 크리에이터뿐 아니라 콘텐츠 에디터와 일반 유저들도 활동에 따라 리워드를 받을 수 있는 이색적인 정책을 도입해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서울컬처 culture@seoul.co.kr
지역 문화예술 이야기+
  • 양천문화재단, 신년 축하공연 ‘손준호X차지연 뮤지컬 갈라콘서트’ 개최
    양천문화재단이 오는 29일 오후 5시 양천문화회관 대극장에서 2022년 신년 축하공연 ‘손준호X차지연 뮤지컬 갈라콘서트’를 개최한다.이번 공연은 국내 정상급 뮤지컬 배우 손준호와 차지연이 펼치는 뮤지컬 갈라콘서트로, 서울페스타필하모닉 오케스트라와 협연으로 웅장한 연주와 더불어 따뜻한 위로와 행복을 전하는 감동의
  • 2022 서울 아시테지 겨울축제 개막…오는 16일까지 13일간
    ‘2022 서울 아시테지 겨울축제(이하 아시테지 겨울축제)’가 4일 개막한다.(사)국제아동청소년연극협회에 따르면 4일부터 오는 16일까지 13일 동안 온라인 공연 스트리밍 플랫폼 ‘플레이슈터’와 종로 아이들극장, 아르코예술극장 소극장, 대학로예술극장 소극장, 씨어터 쿰 등 4개 극장에서 막을 올린다.올해로 18번
  • 한국예총제주도연합회·제주시어선주협회 업무협약 체결
    한국예총제주특별자치도연합회는 16일 제주예총 회의실에서 제주시어선주협회와 상호 발전과 우호 증진, 예술문화 및 사회공헌을 기반으로 지속적인 발전적 교류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이날 열린 ‘상호협력 및 공동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식’에는 김선영 제주예총 회장과 박종택 제주시어선주협회 회장을 비롯한 두 기관 관계자
  • 서울신문 CI
    •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  대표전화 : (02) 2000-9000
    •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