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 서울신문 페이스북
  • 서울신문 유튜브
  •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
  • 서울컬처 인스타그램
  • 서울신문 트위터
서울컬처 홈 서울컬처 홈 서울컬처 홈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블로그
서울갤러리

“북한 친구들 부럽다”“갈 사람 손”…하루만에 삭제한 ‘교육청툰’

입력: ‘21-11-28 23:43 / 수정: ‘21-11-28 23:43
페이스북트위터블로그

경기도교육청이 올린 웹툰 ‘논란’

확대보기
▲ 경기도 교육청 인스타그램 캡처(현재는 삭제)
북한 교육 방식 소개하면서
“북한 친구들 부럽다” 해시태그
논란 불거지자…게시물 삭제


경기도교육청에서 운영하는 공식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올라온 북한 관련 게시물이 논란이다. 교육청은 논란이 일자 하루도 되지 않아 삭제했다.

28일 논란의 웹툰은 지난 26일 게재된 ‘사연 보내주면 그려주는 만화’로 ‘북한 친구들 부럽다!’는 제목이 붙었다. 총 10컷으로 구성된 이 웹툰에는 ‘교육청툰’, ‘북한 친구들 부럽다’는 해시태그가 달렸다.

경기도교육청은 학교에서 있었던 사연을 바탕으로 ‘사연 보내주면 그려주는 만화’를 제작해 왔다.

해당 웹툰은 한 교사가 북한 아이들의 학교생활을 초등학교 2학년 아이들에게 소개하면서 생긴 일화를 소개했다.

교사는 창의적 체험활동 시간에 아이들에게 한국 학교와 북한과의 차이점을 소개하며 북한에는 급식이 없고, 대신 도시락을 먹거나 집에 다녀온다고 했다.

그러자 아이들은 “우와, 집에 다녀온다고요?”, “난 좋을 것 같아! 남북한이 이렇게 다르구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확대보기
▲ 경기도 교육청 인스타그램 캡처(현재는 삭제)
웹툰 “소풍 가는 북한 부럽다”, “갈 사람 손 들어”

웹툰은 “(소개하며) 슬픈 순간도 있었다”며 북한 아이들의 소풍과 운동회 사진을 본 아이들의 반응을 묘사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등교도 제대로 하지 못한 아이들이 단순히 소풍 가는 북한 학생들의 모습을 보며 “북한이 부럽다”라고 말한 것이다.

북한에서는 담임 선생님이 한 번 정해지면 졸업할 때까지 바뀌지 않는다는 설명도 있다.

이에 웹툰 속 아이들은 “우와~그럼 나 진짜 북한 가고싶다”, “갈 사람 손 들어”, “나도나도”라고 반응했다.

아이들이 한 명의 선생님에게 계속 배우고 싶은 마음을 표현했고, 이를 두고 교사가 감동하는 장면도 있다.
확대보기
▲ 경기도 교육청 인스타그램 캡처(현재는 삭제)
해당 웹툰 내용을 접한 네티즌들은 “사실상 북한 찬양”, “교육청이 이 웹툰을 이상하다고 못 느꼈다. 더 큰 문제”, “이게 무슨 일?”, “아이들이 배울까 무섭네”, “표현이 잘못됐네”등의 반응을 남겼다.

한편 경기도교육청이 운영하는 인스타그램의 구독자는 1만3000명이 넘는다.

논란이 커지자 경기도 교육청은 해당 게시물을 공개 20여 시간 만에 삭제했다. 하지만 해당 게시물과 관련된 해명 등 입장은 밝히지 않았다.

김채현 기자 chkim@seoul.co.kr
지역 문화예술 이야기+
  • 2022 서울 아시테지 겨울축제 개막…오는 16일까지 13일간
    ‘2022 서울 아시테지 겨울축제(이하 아시테지 겨울축제)’가 4일 개막한다.(사)국제아동청소년연극협회에 따르면 4일부터 오는 16일까지 13일 동안 온라인 공연 스트리밍 플랫폼 ‘플레이슈터’와 종로 아이들극장, 아르코예술극장 소극장, 대학로예술극장 소극장, 씨어터 쿰 등 4개 극장에서 막을 올린다.올해로 18번
  • 한국예총제주도연합회·제주시어선주협회 업무협약 체결
    한국예총제주특별자치도연합회는 16일 제주예총 회의실에서 제주시어선주협회와 상호 발전과 우호 증진, 예술문화 및 사회공헌을 기반으로 지속적인 발전적 교류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이날 열린 ‘상호협력 및 공동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식’에는 김선영 제주예총 회장과 박종택 제주시어선주협회 회장을 비롯한 두 기관 관계자
  • 축제의 장으로 변한 야외 저수조…양천구, ‘2021 양천 빛축제’ 개최
    양천구청이 오는 16일부터 내년 1월 30일까지 양천구 서서울예술교육센터 야외 저수조에서 ‘2021 양천 빛축제’를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2021 양천 빛축제’는 양천구 지도 모양이 강아지와 유사한 데 착안해 반려견, 반려 문화 등을 주제로 2019년부터 진행된 양천구 대표 축제 ‘해우리 문화축제’의 일환으
  • 서울신문 CI
    •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  대표전화 : (02) 2000-9000
    •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