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 서울신문 페이스북
  • 서울신문 유튜브
  •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
  • 서울컬처 인스타그램
  • 서울신문 트위터
서울컬처 홈 서울컬처 홈 서울컬처 홈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블로그
서울갤러리

한국예총 이범헌 회장, 대한민국 문화의 달 챌린지 참여

입력: ‘21-09-16 15:59 / 수정: ‘21-09-16 15:59
페이스북트위터블로그

“나에게 문화의 달은 즐거운 희망이다.”

사단법인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이하 ‘한국예총’) 이범헌 회장은 16일, 문화체육관광부와 충남도청이 공동주최하는 ‘대한민국 문화의 달 챌린지’에 참여하여 ‘나에게 문화의 달은 즐거운 희망이다.’라는 메시지를 전하며 문화예술이 온 국민들에게 즐거운 희망을 줄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대한민국 문화의 달 챌린지’는 올해 10월 15일부터 17일까지 문화체육관광부와 충청남도가 주최하는 ‘대한민국 문화의 달’ 행사를 홍보하고 올해로 50주년을 맞은 문화의 달을 기념하기 위한 캠페인으로 한국예총 이범헌 회장은 신선마을 선촌서당 김봉곤 훈장의 지목을 받아 동참하게 되었다.

이범헌 회장은 “코로나 19로 전 세계가 힘들고 어려운 시기지만 문화의 달이 더 크게 도약하는 대한민국의 국격을 높이고 초일류 선진국으로 나아가는 기틀이 되어 국민 모두에게 즐거운 희망이 되길 소망한다”고 전했다.

현재 정부는 ‘문화기본법’ 제12조에 따라 매년 10월을 문화의 달로 지정하고 매년 10월 셋째 주 토요일을 문화의 날로 지정하고 있다. 그리고 문화의 달 행사는 지역의 문화 자생력 확보 및 예술문화 활성화를 위해 문화체육관광부가 주관하여 2003년부터 전국 광역시도에서 순회 개최되며, 올해 50주년을 맞은 문화의 달 행사는 충청남도에서 역사문화, 생활예술 등의 프로그램을 주제로 개최될 예정이다.
확대보기
▲ 한국예총 이범헌 회장
이범헌 회장은 챌린지의 다음 참여자로 허성무 창원시장, 예술의전당 유인택사장, 한국예술인복지재단 박영정 상임이사, 용평리조트 신달순 대표를 지목했다.

서울컬처 culture@seoul.co.kr
서울신문 CI
  •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  대표전화 : (02) 2000-9000
  •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