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 서울신문 페이스북
  • 서울신문 유튜브
  •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
  • 서울컬처 인스타그램
  • 서울신문 트위터
서울컬처 홈 서울컬처 홈 서울컬처 홈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블로그
서울갤러리

역시 ‘文 파워’ 8번째 추천책, 하루 만에 매진… 추가 인쇄

입력: ‘22-09-17 10:48 / 수정: ‘22-09-17 11:03
페이스북트위터블로그
확대보기
▲ 문재인 전 대통령. 더불어민주당 제공
퇴임 후 책 추천으로 서점가를 뒤흔들고 있는 문재인 전 대통령이 여덟 번째 추천한 책이 서점가에 또 한 번 지각변동을 일으킬지 주목된다. 추천 이후 남은 수량이 하루 만에 매진되면서 출판사는 추가 인쇄에 돌입했다.

문 전 대통령은 지난 15일 페이스북에 “나마스테라는 인사는 ‘내 안에 있는 신이 당신 안에 있는 신을 존중한다’는 뜻”이라며 “‘지극히 사적인 네팔’은 히말라야의 네팔이 아니라 네팔사람들의 네팔을 알고싶다면 읽을만한 좋은 책”이라고 추천했다.

‘지극히 사적인 네팔’은 JTBC 예능프로그램 ‘비정상회담’에 네팔 대표로 나왔던 수잔 샤키야(34)가 자신이 나고 자란 네팔에 대해 쓴 책이다. 수잔은 지난 7월 서울신문과의 인터뷰에서 “2010년에 한국에 왔을 때 한국 사람들이 네팔을 모르더라. 알고 있어도 히말라야가 있는 나라 정도만 알고 있었다”면서 “네팔 관련 책이 산에 관해서거나 여행 가이드 정도라서 네팔이란 나라를 알리려고 썼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 “한글로 쓴… 지극히 사적인 내 고향 러시아·네팔 얘기 어때요”)

네팔 하면 흔히 알려진 히말라야 이야기도 포함됐지만 대부분은 수잔의 고향 이야기다. 그가 겪은 한국 이야기도 실렸다. 수잔은 “한국도 외국에서 들어와 거주하려는 사람이 많아질 텐데 무조건 섞이지 않더라도 유럽뿐만 아니라 모르는 나라 사람에 대한 이해와 관심을 갖고 알아보면 좋지 않을까. 그런 이야기를 하고 싶었다”고 집필 의도를 전했다.
확대보기
▲ 지난 7월 서울신문과 인터뷰를 한 수잔이 책을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류재민 기자
방송으로 얼굴을 알렸지만 수잔은 방송 당시에도 근무했던 낙하산 제작회사에서 여전히 일하고 있다. 7월 서울신문과의 인터뷰도 업체 사장의 배려로 평일에 할 수 있었다. 책에는 수잔이 어떻게 현재 회사에 취업하게 됐는지도 나와 있다.

문 전 대통령의 추천 이후 수잔은 소셜미디어에 “제 책이 대통령님의 8번째 추천서가 되다니 영광이다. 감사하다”는 인사를 남겼다. 수잔은 “대통령님의 이번 격려에 힘입어 앞으로도 한국에 네팔을 알리는 활동에 더욱 매진하겠다”면서 “제게는 영원히 잊지 못할 독자가 되실 것 같다. 나마스테🙏🏽”라고 글을 맺었다.

출판사인 틈새책방 이민선 대표는 17일 서울신문과의 통화에서 “책이 300부 정도 남아 있었는데 어제(16일) 하루 만에 다 나갔다”면서 “돌아오는 수요일에 책이 나온다”고 알렸다. 이어 “한국 사회가 점점 다문화사회로 가고 있는데, 다른 문화와 사회에 대해 이해할 수 있는 계기가 되면 좋겠다는 생각을 많이 했다”면서 “마침 대통령께서 추천해주셔서 그런 계기가 될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 생각하지도 못했는데 좋게 말씀해주셔서 너무 감사하다”고 전했다.

류재민 기자
지역 문화예술 이야기+
  • 2022 코리아국제현대무용콩쿠르 성료
    ‘2022 신진무용예술가육성프로젝트-코리아국제현대무용콩쿠르(KICDC)’가 한국예술종합학교 실기과 재학 중인 정지완(시니어 남자 부문)이 영예의 대상을 수상한 가운데 막을 내렸다.(사)대한무용협회(이사장 조남규 상명대 공연예술경영학과 교수)과 천안문화재단(대표이사 안동순)이 공동 주최하고, 코리아국제현대무용콩쿠르
  • 한국유튜버협회, ‘서울#59싶게’ 공모전 개최
    (사)한국유튜버협회가 제2회 K-유튜버 페스티벌 시리즈 두 번째 이야기 ‘서울 #59싶게‘ 영상 공모전을 개최한다. 이번 공모전은 서울에 관심 있는 대한민국 국민이나 거주 중인 외국인이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오는 10월 28일(금)까지 1차 접수를 받는다. 참가자들은 주제 안에서 자유로운 형식으로 영상을 제
  • 제40회 대한민국연극제 밀양 ‘연극, 그 해맑은 상상’…지난달 30일 막 내려
    제40회 대한민국연극제 밀양 ‘연극, 그 해맑은 상상’이 지난달 30일 막을 내렸다. 대전지회 극단 손수의 ‘투견’이 대상(대통령상)을 수상한 가운데, 연극제는 지난 7월 8일부터 밀양시 일원에서 23일간 펼쳐졌다.제40회 대한민국연극제 밀양에는 109개 예술단체가 참여해 총 218회의 공연과 행사가 열렸다. 본
  • 서울신문 CI
    •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  대표전화 : (02) 2000-9000
    •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