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 서울신문 페이스북
  • 서울신문 유튜브
  •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
  • 서울컬처 인스타그램
  • 서울신문 트위터
서울컬처 홈 서울컬처 홈 서울컬처 홈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블로그
서울갤러리

부산예술회관 문화가 있는 날…예술로 감성을 전하다

입력: ‘22-04-27 09:30 / 수정: ‘22-04-27 09:30
페이스북트위터블로그
확대보기
부산예총은 부산시 남구 대연동에 위치한 부산예술회관에서 일상의 쉼표가 되어줄 문화가 있는 날 ‘예감;藝感 예술로 감성을 전하다’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공연은 4월부터 11월(5월 제외)까지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 부산예술회관 공연장에서 열리며,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이번 문화가 있는 날 공연은 지역에서 활동하는 극단 ‘여정’, 국악실내악단 ‘길’, 금관 앙상블 팀 ‘후 브라스 콰이어’, 춤과 소리를 선보이는 ‘춤소리예술단’이 출연해 단체의 개성을 살린 멋진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 청년작가 작품전과 부산미술협회 수채화분과 작품전도 준비돼 있다.

4월 공연은 ‘이상한짓프로젝트’의 소리로 보는 동화 ‘꽃이 된 고양이, 올리’가 27일 오전 11시 부산예술회관 공연장에서 관객들과 만날 예정이다. ‘이상한짓프로젝트’는 보이스와 사운드퍼포머로 활동하는 문수경을 중심으로 융복합공연을 지향하며, 실험적이며 다채로운 시도를 통해 전 세대가 공감하는 무대를 만드는 예술단체이다.

이번에 선보이는 ‘꽃이 된 고양이, 올리’는 각각의 악기가 가진 특징과 소리를 소개하고, 다양한 악기 소리를 체험해 보는 1부와 반려동물을 소재로 한 창작동화를 바탕으로 사운드퍼포먼스와 일러스트로 들려주고 보여주는 2부로 진행된다. 어린이들의 예술적 감성과 상상력의 날개짓을 키워줄 수 있는 색다른 라이브 동화공연이다.

서울컬처
서울신문 CI
  •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  대표전화 : (02) 2000-9000
  •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