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 서울신문 페이스북
  • 서울신문 유튜브
  •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
  • 서울신문 인스타그램
  • 서울신문 트위터
서울컬처 홈 서울컬처 홈 서울컬처 홈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블로그
서울갤러리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 13년 만에 한국어 공연…2023년 프로덕션 오디션 연다

입력: ‘21-10-07 16:48 / 수정: ‘21-10-07 16:48
페이스북트위터블로그

유령·크리스틴·라울 등 주역부터 조연까지
20일까지 온라인 접수 후 합격자 1차 오디션

확대보기
▲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 2023년 프로덕션 오디션.
에스앤코 제공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 한국어 공연이 13년 만에 열린다.

제작사 에스앤코는 오는 2023년 2월 ‘오페라의 유령’ 한국어 공연을 갖는다며 주·조연을 포함한 전체 배우 오디션을 연다고 7일 알렸다. ‘오페라의 유령’ 한국어 공연은 지난 2001년 이 작품이 국내에서 초연된 뒤 20년간 2001년과 2009년 두 차례 뿐이었다.

‘오페라의 유령’은 브로드웨이 최장기 공연으로 기네스북에 오르고 브로드웨이와 웨스트앤드에서 30년 이상 연속 공연된 작품이다. 파리 오페라하우스, 지하 미궁, 거대한 샹들리에 등 화려하고 아름다운 무대예술과 ‘오페라의 유령(The Phantom of the Opera)’, ‘밤의 노래(The Music of the Night)’, ‘바람은 그것뿐(All I Ask of You)’, ‘생각해 줘요(Think of Me)’ 등 매혹적인 명곡들로 가면 속에 감춰진 비밀스런 사랑 이야기로 사랑받았고 토니상과 올리비에상 등 전 세계 주요 시상식에서 70여개 상을 거머쥐었다.

국내에서도 2001년 초연 당시 24만명 관객을 동원했고 2009년에는 최장기 공연을 기록하며 4회의 프로덕션으로 누적 100만 관객을 돌파하는 등 뮤지컬 산업에 큰 영향을 준 작품이기도 하다.

2023년 한국어 공연 오디션은 한국과 해외 크리에이티브 팀의 지휘로 이뤄진다. 아름다운 선율과 뛰어난 기교 등 연기는 물론 압도적인 가창력을 필요로 하는 만큼 오디션도 까다로운 과정을 거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 초연 당시엔 완벽한 주역을 찾기 위해 아홉 차례 오디션이 이어지기도 했다.

에스앤코는 이번 오디션을 통해 흉악한 얼굴을 가면에 감추고 크리스틴을 사랑하게 되는 천재 음악가 오페라의 유령과 무명 신인 배우에서 파리 오페라하우스의 새로운 프리마돈나로 거듭하는 크리스틴, 크리스틴을 사랑하는 귀족 청년 라울 등 주역 3명을 비롯해 콧대 높은 프리마돈나 칼롯타, 오페라하우스 새 경영인 무슈 앙드레, 무슈 피르맹, 유령에 관련된 비밀을 지닌 마담 지리, 스타 테너 피앙지, 크리스틴의 단짝 친구 멕 지리를 비롯해 싱어와 발레 댄서 등 전 역할을 선발한다. 오는 20일 오후 6시까지 온라인 접수를 받은 뒤 서류 합격자에 한해 1차 오디션이 진행된다.

허백윤 기자 baikyoon@seoul.co.kr
지역 문화예술 이야기+
  • 제35회 성남문화예술제 개막식 20일 개최
    성남예총이 오는 20일 ‘제35회 성남문화예술제’ 개막식을 개최한다.성남예총과 9개 지부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성남 시민들의 마음을 위로하기 위해 마련한 이번 예술제는 12월 7일 미술협회전까지 다채롭게 펼쳐질 예정이다.성남예총 유튜브를 통해 공개되는 이번 예술제 개막식에서는 성남음악협회 이수정 지부장을 주축으로 회원들이 한 달여간 공들여 준비한 공연이
  • 남해안남중권 문화예술제 개최, 영호남 예술문화 공유
    ‘제4회 남해안남중권문화예술제’가 10월 12일부터 16일까지 5일간 보성군문화예술회관 및 보성문화원에서 열린다.이 예술제는 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의 9개 시·군 예술문화인의 작품(서양화, 한국화, 서예, 사진 등) 180여 점을 전시함으로써 지역 예술인들의 작품세계를 공유하는 뜻깊은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또한 보성군에서 후원하여 진행되는 보성 ‘Art Space(보
  • 군민이 함께 만든 ‘2021 보성종합예술제’ 개최
    보성예총이 오는 16일 ‘2021 보성종합예술제’를 보성군문화예술회관에서 개최한다.보성군 유튜브 채널로 실시간 생중계될 이번 예술제는 보성 문화예술단체와 군민들이 함께 참여해 보성군만의 특색 있는 프로그램을 만들었다.특히 소리의 고장 보성에서 5명 명창의 특훈을 받아 소리꾼으로 거듭난 군민들이 펼치는 ‘보성의 하모니 판소리 사철가 100인 합창 공연’과 마을
  • 서울신문 CI
    •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  대표전화 : (02) 2000-9000
    •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