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 서울신문 페이스북
  • 서울신문 유튜브
  • 서울신문 카카오스토리
  • 서울컬처 인스타그램
  • 서울신문 트위터
서울컬처 홈 서울컬처 홈 서울컬처 홈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네이버블로그
서울갤러리

소설 ‘82년생 김지영’, 내년 연극으로 만난다

입력: ‘21-12-03 16:46 / 수정: ‘21-12-03 16:47
페이스북트위터블로그
확대보기
▲ 소설 ‘82년생 김지영’ 표지
소설 ‘82년생 김지영’이 영화에 이어 연극으로 제작돼 관객들을 만날 준비를 하고 있다.

공연 제작사 스포트라이트는 조남주 작가의 소설 ‘82년생 김지영’을 연극으로 제작해 내년 8월부터 11월까지 서울 강남구 백암아트홀에서 선보인다고 3일 밝혔다. 소설 ‘82년생 김지영’은 2016년 발간돼 국내에서만 130만 부 이상 판매된 베스트셀러다.

소설은 김지영이라는 여성의 삶을 따라가며 유년 시절부터 서른네 살 전업주부가 되기까지의 이야기를 그린다. 그 안에서 일어나는 학교·직장 내 성차별과 고용 불평등, ‘독박 육아’를 둘러싼 문제점 등을 생생하게 보여주며 반향을 불러일으켰다.

한국뿐만 아니라 미국, 일본, 독일 등 해외 20개국에 판권이 수출됐고, 미국 타임지는 ‘2020년 반드시 읽어야 할 도서 100’에 선정하기도 했다.

원작 소설을 바탕으로 2019년 개봉한 동명 영화는 국내 367만 명 관객을 동원하며 큰 인기를 얻은 바 있다.

연극으로 제작되는 ‘82년생 김지영’은 관객들과 호흡하며 영화와는 다른 또 다른 매력으로 관객에게 메시지를 전할 예정이다.

무대화를 위한 작업은 크리에이티브 프로듀서 정유란 문화아이콘 대표가 맡았으며, 연출은 최근 연극 ‘스웨트’로 제23회 김상열연극상을 받은 안경모가 지휘한다. 또 최근 김애란 작가의 동명 소설 ‘달려라, 아비’를 연극화해 호평받은 김가람 작가가 각색에 참여한다.

서울컬처 culture@seoul.co.kr
서울신문 CI
  • 주소 : 100-745 서울시 중구 세종대로 124 (태평로1가 25번지) 서울신문사빌딩  |  대표전화 : (02) 2000-9000
  • 인터넷서울신문에 게재된 콘텐츠의 무단 전재/복사/배포 행위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